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아시아나항공 임원진 대폭 교체

기사승인 2021.01.04  12:34:11

공유
default_news_ad1

- 신임 대표이사 정성권 전무 부사장 승격 일임

   
▲ 정성권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

아시아나항공은 구랍 31일(목), 코로나19 등 외부 요인으로 침체된 조직문화를 활성화하고, 현재 진행중인 항공사 통합 계획을 원활하게 수행하기 위해 아시아나항공 및 자회사의 모든 대표이사와 상당수 임원을 교체하는 쇄신 인사를 단행했다.

2018년을 마지막으로 임원 인사를 하지 않았던 아시아나항공은, 이번 인사에서, 임원 직책 7개를 축소하는 등 조직 분위기 쇄신 과정에서 15명의 대규모 임원 퇴임이 발생함에 따라, 불가피하게 신규 임원 8명을 선임하는 인사를 시행했다. 퇴임자는 사장 3명, 부사장 3명, 전무 6명, 상무 3명 등 총 15명이다.

아시아나항공 신임 대표이사로는 정성권 전무를 부사장으로 승격하고 대표이사로 내정하였으며, 에어부산 대표에 현 아시아나항공 안병석 전무가, 아시아나에어포트에 현 아시아나항공 남기형 상무(전무 승격)가, 에어서울에 조진만 상무가, 아시아나IDT에 서근식 상무(전무 승격)가 각각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로 각각 선임됐다. (2021년 1월1일부)

정성권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는 1988년 8월 입사해, 재무, 기획, 영업, 인사/노무 등의 업무를 섭렵한 항공전문가다. *아직 정기 주주총회 승인 전으로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로 표기했다.

■신규 임원은 ▷아시아나항공 조용한, 이우상, 홍지훈, 김 진, 김경태, 윤순관 ▷에어부산 배영국, 아시아나IDT 정범영 상무다.

 

서진수 기자 gosu420@naver.com

<저작권자 © 트레블레저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