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K팝과 함께 한국여행 다시 시작합시다’

기사승인 2022.06.20  14:08:20

공유
default_news_ad1

- 2년 만에 열린 ‘드림콘서트’ 오프라인 행사 성황

K팝 체험 이벤트와 함께 전 세계 방한 관광 메시지 송출

   
드림콘서트 엔딩무대.

‘제28회 드림콘서트’가 만 2년만에 다시 열려 성황을 이뤘다.

한국관광공사(사장 직무대행 신상용, 이하 공사)가 사단법인 한국연예제작자협회(회장 임백운)와 함께 지난 18일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개최한 제28회 드림콘서트는 ‘한국여행, 다시 시작합니다!(Travel to Korea Begins Again!)’라는 주제로 개최됐다.

공사는 한류 콘텐츠를 활용한 방한시장 조기 회복 지원을 위해 인바운드 여행업계와 함께 해외 한류팬과 한국에 거주하고 있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K팝 관광상품화를 추진했다. 상품을 통해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등 관광비자가 재개된 국가를 포함, 일본, 중국, 미국의 비즈니스 관광객 등 총 23개국에서 약 900명이 입국했고, 국내 거주 외국인 약 1천6백 명 모객이 이뤄졌다. 한편 공사 홍콩지사에서도 현지 한류 팬 500명을 시내 영화관으로 초청해 콘서트를 관람하는 랜선 소비자행사도 진행했다.

   
드림콘서트 행사장 전경

공사는 참여 아티스트의 레드카펫 인터뷰를 통해 한국관광의 재개 알림과 한국 관광 초청 메시지를 전달하는 한편 K팝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현장이벤트를 진행해 큰 호응을 얻었다. 잠실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는 ‘한국에서 K팝에 빠지다!(Dive into K-Pop in Korea!)’란 슬로건으로 마련된 노래방 체험부스, 펌프댄스 게임, 앨범재킷 촬영지 배경을 활용한 포토존 등과 함께 ‘랜덤플레이 K팝 댄스경연대회’도 진행됐다.

총 220명의 외래객을 유치한 DOJC투어 최윤희 대표는 “이번 모객을 통해 K팝 콘텐츠를 활용한 방한상품에 대한 현지 팬들의 높은 관심과 기대를 몸소 느낄 수 있었다”며 “드림콘서트를 계기로 하반기에도 K팝을 활용한 다양한 사업이 추진돼 더욱 많은 한류 팬들의 방한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드림콘서트는 1995년에 시작돼 국내외 정상급 아티스트가 거쳐 간 대표적인 국내 K팝 공연으로 오프라인 공연은 2년만이다. 올해는 NCT DREAM과 IVE 등 총 25팀이 출연했다. 이 행사는 K-POPCLICK를 통해 전 세계로 온라인 생중계됐으며, 현장스케치와 아이돌 특별 인터뷰 영상은 유튜브 한국관광공사TV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진수 기자 gosu420@naver.com

<저작권자 © 트레블레저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