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여행업협동조합, 여행생태계 구축 앞장

기사승인 2022.06.22  17:07:35

공유
default_news_ad1

- 내달 초 트래블 코업 공유여행 설명회 잇달아 개최

   
트래블 쿱 로고

중소 여행업을 위해 포스트코로나 여행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한 움직임이 본격화되고 있다.

한국여행업협동조합(트래블쿱)은 내달 초에 서울과 부산에서 총 5회의 공유여행 설명회를 개최한다.

이를 통해 트래블쿱이 추진하는 공유여행 사업(트래블 코업)에 동참할 신규조합원과 플랫폼 이용 전문가를 모집하고 기존의 수직적 홀세일 유통구조를 보완하는 전국 규모의 수평적 여행사업체를 구축한다는 것이 목표다.

트래블쿱은 설명회에서 여행업계의 숙원사업인 상담수수료 정착을 위한 트래블코업 플랫폼도 공개할 예정이다. 그 간 KATA를 비롯한 협회와 유관 단체에서 무수히 논의되고 시도했지만 여전히 답보 상태에 있는 수수료 이슈를 플랫폼으로 우선 해결한다는 것이다.

최근 발권수수료를 받지 않겠다고 홍보하는 업체의 등장으로 자중지란 상태인 업계의 비상한 관심을 모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제 여행이 활성화 되기 시작하는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대형 여행사와 달리 팬데믹 기간 동안의 구조조정으로 인해 운영 정상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여행사에게는 진지하게 고려해 볼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한편 구조조정 이후 실직 상태 있는 여행업 출신 전문가들도 정규직 취업이 아니라 자유롭게 재능공유를 통해 수입을 확보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관심을 가져볼 만하다. 관광 계열 학과 졸업 후 미취업 상태에 있는 취업준비생도 30시간 과정의 무료 멘토링을 통해 취업 또는 창직을 위한 경험을 쌓을 수 있어 업계의 고용관련 현안을 해결할 묘책이 될 지 주목된다.

트래블쿱은 지난 2015년에 설립된 여행업 최초의 협동조합 플랫폼으로 대주주가 지배하는 일반 주식회사의 경영 구조가 아니라 조합원들이 평등한 입장에서 경영에 참여해 민주적으로 의사 결정을 한다.

2020년부터 조합원들이 무료사무실, 플랫폼, 전문가를 효율적으로 공유하여 비용을 최소화하고 각자의 전문 분야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공유여행 사업(트래블코업)을 운영하고 있다.

2020년에 이어 최근 중소벤처기업부 2022년 소상공인협업활성화 공동사업에 또 다시 선정돼 수 억 원의 지원 예산을 확보하고 하반기에 본격적인 고도화 및 규모화에 매진할 예정이다.

■트래블코업 공유여행 설명회 일정
▶7월 5일(화) 10시-18시

장소: 서울관광플라자 4층 시민아카데미
* 시간대 별 설명회 대상(회차 별 선착순 사전접수 40명)
오전 10시-12시: 여행사, 랜드사 등 사업자
오후 1시-3시: 여행사 또는 프리랜서 TC 가이드 출신 전문가
오후 4시-6시: 관광계열 전공 학생 또는 창업 희망 일반인
▶7월 8일(금) 13시-18시
장소: 부산 KTX역사 회의실 512호
* 시간대 별 설명회 대상(회차 별 선착순 사전접수 25명)
오후 1시-3시: 여행사, 랜드사 등 사업자
오후 4시-6시: 여행사 또는 프리랜서 TC 가이드 출신 전문가 및 관광계열 전공 학생 또는 창업 희망 일반인

서진수 기자 gosu420@naver.com

<저작권자 © 트레블레저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