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벨기에 플랜더스 맥주 축제로의 초대

기사승인 2022.08.18  14:41:43

공유
default_news_ad1

- 22일~28일 성수동 소재 벨기에 맥주 펍인 '백이의'에서

플랜더스관광청, 브뤼셀 공항, 인터파크 국내 최초 개최
매일 달라지는 맥주 라인업 입장권 6900원에 5종류 시음

   
▲ 다양한 벨기에 맥주

'벨기에 플랜더스 맥주 축제 2022'를 오는 22일(월)부터 28일(일)까지 국내에서 처음으로 만나볼 수 있게 됐다.

벨기에 플랜더스 관광청과 브뤼셀 공항이 인터파크와 함께 하는 이번 축제는 브뤼셀을 중심으로 세계 각국에서 같은 기간 동시에 진행되는 ‘벨기에 맥주 축제 2022’의 일환이다. 이 기간 동안 매일 달라지는 플랜더스의 다양한 맥주를 맛볼 수 있다.

축제 입장권을 구매하면 해당 요일의 대표 맥주 샘플러 5종이 제공되며, 매일 오후 4시 및 저녁 8시에 벨기에 맥주 소믈리에가 들려주는 흥미 있는 플랜더스 맥주 양조장과 맥주 이야기도 들을 수 있다. 또, 현장 접수 후 플랜더스 맥주 블라인드 테스트에 참가해 맞추면 경품도 받을 수 있다.

   
▲ 벨기에 플랜더스 맥주 축제 현장

벨기에에는 현재 약 1500 여종의 맥주가 있으며, 지금도 새로운 맥주를 만들어 내기 위한 벨기에 사람들의 창의력과 맥주에 대한 사랑은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그 덕분에 지난 2016년 유네스코에서는 벨기에 맥주 문화를 무형 문화재로 등재했을 정도다.

특히 벨기에 북부지역인 플랜더스는 벨기에 맥주의 중심지로, 주요 도시인 브뤼헤, 안트워프, 메헬렌, 루벤, 겐트, 브뤼헤 등에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지역별 특산 맥주가 있는가 하면 몇 백 년을 이어온 수도원 맥주인 유명한 트라피스트 맥주도 있다.

입장권은 1매에 6900원이며, 매일 1부(오후 3:30-7:30)와 2부(저녁 7:30-11:00) 중 선택할 수 있다. 인터파크를 통해서 구매할 수 있으며 행사장은 성수동에 소재 벨기에 맥주 펍인 백이의(白耳義: 벨기에의 음역어)다.

   
▲ 벨기에 현지의 맥주 축제 현장

 

서진수 기자 gosu420@naver.com

<저작권자 © 트레블레저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