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제3회 전남 정원 페스티벌’ 완도군 유치

기사승인 2022.12.08  13:58:10

공유
default_news_ad1

- 내년 5월 완도 해변공원 일원서 개최 예정

   
▲ 제3회 전남 정원 페스티벌 개최 예정 장소인 완도해변공원 일원

완도군(군수 신우철)이 ‘2023년 전라남도 정원 페스티벌’을 유치하는 데 성공했다.

‘정원 페스티벌’은 전남도가 주관하며 생활 속 정원 문화 확산과 정원 산업 진흥을 위해 추진되고 있다.

2023년 5월에 열릴 예정인 ‘제3회 정원 페스티벌’은 지난 10월 도내 지자체를 대상으로 공모한 후 지난 30일 개최지를 선정했다.

완도군이 선정된 배경에는 내년에 완도군에서 개최되는 전남체전과 전남장애인체전을 연계 추진한다는 점과 도심 속에서 정원은 물론 다도해의 절경을 즐길 수 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제3회 전남 정원 페스티벌은 접근성이 좋고 푸른 바다가 펼쳐져 휴식과 산책 이용객이 많이 찾는 완도해변공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 제3회 전남 정원 페스티벌 개최 예정 장소인 완도해변공원의 해조류센터 전경

페스티벌은 작가 정원을 비롯해 주민들이 만드는 정원, 상가 앞을 꾸미는 정원 등 다양한 형태로 꾸며지고, 작가 정원은 페스티벌이 끝난 후에도 존치시켜 도시 경관을 개선할 계획이다.

군은 이달 중 1, 2회 개최지인 무안군을 방문해 자문을 구하는 한편 내년 1월에는 행사 대행사를 선정하는 등 개최 준비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신우철 군수는 “정원 페스티벌을 통해 군민과 관광객이 힐링 할 수 있도록 꼼꼼하게 준비해 나가겠다”면서 “특히 우리 군에는 국내 최대 난대림인 완도수목원과 약산 해안치유의 숲 등이 있으므로 페스티벌 기간 동안 완도의 정원, 산림 문화를 만끽해 보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군은 생활 속 정원 문화 정착을 위해 스마트 정원, 도심권 생활정원 조성 사업 등을 추진하였으며, 내년에는 생활 밀착형 숲, 자녀 그린 안심 숲 등의 사업을 추진한다. 

 

서진수 기자 gosu420@naver.com

<저작권자 © 트레블레저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